연리지 :: 2006/04/17 01:31




진부한 사랑 이야기다...
아픈 여주인공과 그녀와 사랑에 빠진 비운의 남자 주인공... ㅋㅋ~
이 영화가 틀린게 있다면 남자도 같이 아프다는거? ㅎㅎ

그런데 이 진부한 삼류 사랑 이야기가 이렇게 지속적으로 계속 나오는거 보면~~
아마도 사람들이 들어도 들어도 질리지 않기 때문일 것이다...
뻔한 내용 뻔한 스토리의 영화지만 볼만했다...

캐릭터도 내용도 별다른 신선함은 없다...
그냥 조금 찡한 사랑 이야기 보고 싶은 사람들에게는... 추천하고 시픈 정도... ^^

스폰서
글타래

  • 2주간 인기 글
  • 2주간 인기글이 없습니다.
Trackback Address :: http://jiniya.net/tt/trackback/170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